윤스매거진 | 윤선생 본문 바로가기

윤선생 공감 스토리 "엄마도, 아이도 처음이라서"

카카스토리 경로
코 끝 시리는 겨울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이맘 때면 마음을 따뜻하게 데워줄 훈훈한 이야기가 생각나기 마련인데요.
오늘은 여러분의 마음에 온기를 전해드릴 영상 한 편을 준비했어요!

아직 육아가 서툴기만 한 엄마와, 아직 모든 것이 어렵기만 한 우리 아이. 가슴 찡해지는 윤선생의 공감 스토리를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자녀를 키우는 엄마라면 코 끝이 찡해질 수밖에 없는 이야기, 잘 보셨나요?
학교 생활도, 영어 공부도 아직 서툴기만 한 우리 아이, 어쩌면 당연한 것이 아닐까요? 엄마도 부모가 처음인 것처럼, 우리 아이에게는 영어가 처음이니까요.

"영어 실력은 쑥쑥 자라지만 너는 조금만 천천히 자라주길"


하루가 다르게 커가는 아이를 보며 천천히 자라주길 바란 적 있으시죠? 아이의 영어 만큼은 윤선생에게 맡기고, 엄마는 영어 고민 대신 아이의 소중한 순간들에 함께 해주세요.

아래 배너를 클릭하면 윤선생과 무료 영어 학습상담을 할 수 있습니다. 40년 노하우를 지닌 윤선생과 함께, 우리 아이 영어를 시작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