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과학 스마트학습법 소개 | 윤선생 본문 바로가기
BRAIN·SCIENCE·SMART·LEARNING·METHOD·BRAIN·SCIENCE·SMART·LEARNING·METHOD·
개요

윤선생 영어두뇌 만들기

윤선생 영어교육의 핵심가치입니다.

개요 윤선생 영어두뇌 만들기

영어 울렁증을
경험한 적이 있으신가요?

윤선생이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학부모의 대다수가 영어 울렁증을 경험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학창시절부터 10년 가까이 공부했는데도 이토록 영어에 자신 없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없음 9%
영어 울렁증을
경험한 적이 있음
91%
출처: 맘카페 학부모 회원(617명)

영어 실력의 차이는
영어두뇌 차이입니다.

영어는 ‘공부’를 해서는 늘지 않습니다.
체계적인 반복 훈련을 통해 영어가 자연스럽게 입 밖으로 나오는 영어두뇌가 만들어져야
진정한 영어 실력을 갖출 수 있습니다.

윤선생 영어두뇌 만들기

윤선생은 가장 효과적으로 영어두뇌를 만드는 교육 방법을 수십 년간 연구해왔습니다.
그 결과, 영어두뇌 만들기를 위해서는 세 가지 단계가 필요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첫째, 영어의 소리를 구별합니다.
둘째, 파닉스를 통해 소리와 글자의 관계를 익힙니다.
셋째, 재미있는 콘텐츠로 체계적인 반복 훈련을 합니다.

이러한 훈련 과정을 거치면 누구나 영어를 자유롭게 듣고, 읽고, 말하고, 쓸 수 있는
영어두뇌를 가질 수 있습니다.

영어두뇌 만들기의 출발은 소리를 구별하는 것입니다.

알파벳 26개 글자의 영어 소리는 44개로 다르게 납니다.
그래서 먼저 26개 글자에서 나는 44개의 소리를 훈련하여
영어 소리를 구별하는 능력을 키워야 합니다.
윤선생은 우리 자녀가 본격적으로 알파벳을 학습하기에 앞서 영어 소리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노래와 챈트로 기초 어휘 300개를 반복적으로 노출합니다.
이후 체계적인 소리 훈련법인 파닉스를 통해 일상 어휘 700개를 반복 훈련하면서
영어 소리를 구별하는 능력을 갖추어줍니다.

파닉스를 통해 영어두뇌의 기초를 닦습니다.

뇌과학 연구 결과에 따르면 파닉스를 통해 읽기를 시작한 학습자는
언어 능력을 담당하는 좌뇌 영역이 활성화되어 이후 더 뛰어난 읽기 실력을 갖출 수 있습니다.
파닉스를 내 것으로 만들면 처음 보는 단어도 바로 읽을 수 있고 듣는 대로 쓸 수 있게 되며,
이러한 능력은 영어두뇌를 만드는 든든한 기초가 되어줍니다.

체계적인 반복 훈련을 통해 두뇌의 기적을 이룹니다.

언어능력이 일정수준에 도달하는데
필요한 반복 훈련량

단어의 뜻을 익히기 위한
반복훈련 횟수

14회

단어를 말이나 글로 표현하기 위한
반복훈련 횟수

18회

윤선생은 재미있는 콘텐츠를 우리 자녀의 수준에 맞게 체계적으로 반복 훈련하도록 합니다.
윤선생으로 매일 꾸준히 훈련하면 주요 단어와 핵심 문장이
약 20~30회 반복적으로 머릿속에 입력됩니다.
충분히 반복 입력된 단어와 문장은 영어두뇌 속 회로를 만들어나가며,
이러한 회로들이 쌓여 자연스럽게 말하기와 쓰기가 되는 영어두뇌를 갖추게 됩니다.

영어두뇌를 만들기 위한 가장 과학적인 학습법

영어두뇌 발달 단계에 따라 정교하게 선별된 단어, 문장을 20~30회 꾸준히 반복 훈련하다 보면
9,737개 단어를 총 12,626,292회 반복하게 되어 영어자유인 수준의 영어두뇌가 만들어집니다.

훈련량에 따른
영어두뇌 발달 단계

영어두뇌는 훈련량에 따라 발달 단계가 나누어집니다.
윤선생은 각 단계별 최적의 훈련 방법을 적용하여 체계적으로 영어두뇌를 만들어나갑니다.

Input only

4개월 574단어

*표기된 기간은 윤선생이 제시하는 표준 학습 기간이며, 아이들의 수준과 집중도에 따라 단축될 수 있습니다.

옹알이수준

1
6개월
916단어
누적 1,490단어

초급발화수준

2
8개월
1,791단어
누적 3,281단어

중급발화수준

4
1개월
2,747단어
누적 6,028단어

고급발화수준

2
3개월
3,709단어
누적 9,737단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