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스매거진 | 윤선생 본문 바로가기

영어 말하기가 안 되는 당신을 위한 스피킹 처방전 ‘윤선생 스피킹톡’

카카스토리 경로

영어 공부를 열심히 하다 보면 만나게 되는 큰 산, 바로 말하기가 아닐까요? 수년, 수십 년 동안 영어 공부를 했는데 말하는 게 무서워 입이 얼어붙는 상황들, 혹시 공감되시나요? 바로 오늘 여러분이 가지고 있는 스피킹 고민을 완벽 해결해 줄 약국이 있다고 하는데요. 스피킹 1:1 맞춤 처방이 궁금하시다면 지금 바로 윤스 약국에 방문해 볼까요?

🔔'딸-랑'




CASE 1: 베약사님! 저는 외국인 앞에만 서면 갑자기 머리 속이 하얗게 되고, 알고있던 단어도 생각이 안 나서 횡설수설하다 끝나요. 그래서 짧은 대답을 하려 해도 심장이 쿵쾅거려서 말을 할 수 없더라고요. 저는 평생 외국인 앞에 설 수 없는 건가요?

베약사: 병명은 영어울렁증이군요. 사실 영어울렁증은 영어실력에 상관없습니다. ‘발음이 이상해서 창피 당하진 않을까’, ‘문법이 틀리진 않았을까’라는 걱정과 자신감 저하가 원인이라 할 수 있습니다. 자신감이 붙으면, 울렁증은 어느 정도 사라지게 될 겁니다.

[베약사의 처방전]

우선 자신감을 키우기 위해 ‘더듬거려도 창피하지 않은’ 윤선생 스피킹톡을 처방 드립니다. 대면이 아닌 AI 원어민과 대화하기 때문에 틀리거나 잘못된 발음을 해도 비웃을 리 없으니까요.

그렇다고, 일방적인 학습 방식은 아닙니다. 윤선생 스피킹톡은 음성인식, 대화 맥락인지 등 최신 AI 기술이 결합되어 있어 실제 원어민 선생님에게 배우는 것처럼 실시간으로 피드백을 해주고 꼼꼼하게 발음을 코칭해 줍니다. 실제로 원어민과 대화를 나눌 때 자유롭게 티키타카할 수 있는 수준까지 올라갈 수 있을 거예요.



우선 자신감을 키우기 위해 ‘더듬거려도 창피하지 않은’ 윤선생 스피킹톡을 처방 드립니다. 대면이 아닌 AI 원어민과 대화하기 때문에 틀리거나 잘못된 발음을 해도 비웃을 리 없으니까요.

그렇다고, 일방적인 학습 방식은 아닙니다. 윤선생 스피킹톡은 음성인식, 대화 맥락인지 등 최신 AI 기술이 결합되어 있어 실제 원어민 선생님에게 배우는 것처럼 실시간으로 피드백을 해주고 꼼꼼하게 발음을 코칭해 줍니다. 실제로 원어민과 대화를 나눌 때 자유롭게 티키타카할 수 있는 수준까지 올라갈 수 있을 거예요.



CASE 2: 저는 너무 바빠요. 하루 24시간이 모자랍니다. 어학원에 다니거나 원어민과 스터디는 꿈도 못 꾸죠. 영어 스피킹 공부는 저에게 사치인 걸까요?

베약사: 포기 증상을 보이고 계십니다. 포기하지 마세요! 포기는 배추셀 때나 하는 말입니다! 자투리 시간을 이용해서 영어 말하기 훈련을 할 수 있는 방법을 지금 처방해드릴게요!



[베약사의 처방전]


바쁜 현대사회에서 영어 스피킹 극복을 위해서는 윤선생 스피킹톡이 딱 들어맞겠어요. 원어민과 약속시간이나 장소를 잡지 않고도 AI 원어민에게 영어 말하기를 배울 수 있거든요. 이동 시간이나, 모두 잠든 새벽시간에도 공부 가능합니다. 자투리 시간을 이용해 매일 10분 정도 윤선생 스피킹톡으로 영어 공부하면 됩니다. 하루에 10분씩 투자한다면 1년 안에 영어로 말하거나 발표하는 자리에서 실력을 발휘할 수 있을 거예요


CASE 3: ‘배운 문장을 씹어먹었다’ 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영어 표현을 완벽하게 제 것으로 만들고 싶어요. 하루종일 제 옆에서 가르쳐 줄 원어민 선생님을 구하기도 쉽지 않고, 구하더라도 비용이 만만치 않네요. 완벽을 추구하는 저를 위해 완벽한 처방을 내려주세요!

베약사: 음… 아 예.. 완벽증후군이시군요. 예부터 사전을 찢어먹는 방법이 전해 내려오고 있습니다만, 과학적 근거가 없으니, 과학적인 처방을 내려드릴게요.

[베약사의 처방전]


배운 것을 완벽하게 내 것으로 만드는 방법은 ‘반복 학습’이 가장 최선입니다. 하지만 강의나 과외로 내가 만족할 때까지 배우기는 비용이 한계가 있죠.

가성비 끝판왕인 윤선생 스피킹톡을 처방드립니다. 윤선생 스피킹톡은 월 또는 연간 정액 서비스여서, 정액 결제하면 횟수 관계없이 무제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윤선생 스피킹톡으로 처방 드리는 또 다른 이유는, 워크북이 있기 때문입니다. 스피킹톡 앱으로 말하기 훈련을 한 후, 문제풀이 형식의 워크북으로 다시 한번 점검하면 완벽에 완벽을 기하는 데 도움이 될 거예요.


CASE 4: 내 머릿 속에 다양한 생각을 표현하고 싶은데 자꾸 교과서에서 배운 표현만 말합니다. 예를 들어, How are you?라고 물으면 저는 I’m fine만 대답하죠. 다양한 영어 표현을 쓰고 싶은데 말이죠. 어떻게 해야 될까요?

베약사: How are you?라고 건네면, 교과서에서 배운대로 나도 모르게 I’m fine.만 나오는 그 심정 이해됩니다. 예전에도 “What do you want to drink?: 하면 자기만 촌스럽게 늘 “I want a Coca Cola.”만 생각나서 괴롭다는 분이 계셨어요. 본인도 원어민이 사용하는 힙한 표현을 좀 쓰고 싶다고 하셨는데, 그분께 윤선생 스피킹톡을 처방해 드렸죠.

[베약사의 처방전]


윤선생 스피킹톡은 원어민이 자주 쓰는 영어표현을 자그마치 세 가지나 알려줍니다. 학습자는 이 중에서 수준에 맞는 답변을 선택할 수 있고, 나머지 영어 표현도 배울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마실 것과 관련해 원어민들이 자주 사용하는 표현으로 “Can I have a milkshake?”, “I’d like a milkshake.”, “A milkshake, please.”와 같은 문장을 추천해주죠. 예전에 처방받은 그 분도 윤선생 스피킹톡 덕분에 힙한 영어 표현을 사용하게 되었다고 감사 인사를 전해왔습니다. 부디 그 분처럼 윤선생 스피킹톡으로 원어민 분들 사이에서 ‘인싸’되시길…


CASE 5: 영어 스피킹 처방으로 자꾸 윤선생 스피킹톡을 말씀주시는데, 좀 의심스럽네요. 윤선생 스피킹톡이 정말 믿을 만한 처방인가요? 베약사 님만 좋다고 하시는 건 아닌지…?

베약사: 하하하! 잘 오셨어요. 그렇게 솔직하게 문의 주셔서 감사해요. 제가 윤선생 스피킹톡을 권하는 이유는 에듀테크 분야에서 공신력 있는 영어 말하기 프로그램이기 때문이에요. 제가 지금 바로 처방전 드릴게요!

[베약사의 처방전]


지난 5월에 ‘2021 이러닝-에듀테크 비즈니스 모델 공모전 ‘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지난 11월 11일에는 ‘AES 글로벌 어워드’에서 최고상인 플래티넘상을 수상했습니다. 특히 이 상은 한국과 중국, 일본에서 에듀테크 발전과 성장에 기여한 글로벌 기업에게 주는 상입니다. 윤선생 스피킹톡이 우리나라뿐 아니라 아시아 국가권에서 인정받았다는 것이죠. 이제 의심이 좀 해소되셨나요?

오늘 이렇게 윤스 약국을 찾아주신 손님분들이 많았는데요, 베약사님 정말 이 동네에서 유명한 이유가 있었네요. 각각 손님에게 맞는 특급 처방을 이리 잘 내려주시다뇨!

베약사님의 처방 기억하시죠? 영어 울렁증은 단계별 학습과 연습을 통해, 바쁘다 바빠 파는 하루 10분 원어민과 대화로, 완벽주의자는 스피킹톡 학습과 워크북 학습을 동시 진행함으로, 워너비 원어민는 원어민이 자주 쓰는 영어표현을 스피킹톡으로 연습하면 된다! 왜? 윤선생 스피킹톡은 AES 글로벌 어워드 최고상을 수상한 아시아에서 인정받은 프로그램이니까요. 그럼, 우리 모두 처방전에 따라 열심히 윤선생 스피킹톡을 해 보자고요.

▷ 함께 보면 좋을 포스트

(윤쌤이 직접 해 본 ‘윤선생 스피킹톡&워크북 패키지')


무료 상담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