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상 밖으로 나온 교육업계, 콜라보 마케팅으로 키즈 특화 서비스 확대 | 윤선생 본문 바로가기

책상 밖으로 나온 교육업계, 콜라보 마케팅으로 키즈 특화 서비스 확대

카카스토리 경로

윤선생 등 캠핑장이나 호텔, 관광지 등과 콜라보해 색다른 경험 제공
모객이나 자연스러운 브랜드 홍보 등 상생 효과도 기대


최근 키캉스(키즈+바캉스), 키즈테인먼트(키즈+엔터테인먼트) 등 신조어가 등장할 정도로 자녀 동반 고객을 공략해 키즈 콘텐츠를 도입하는 경우가 늘었다. 이에 어린이 전용 콘텐츠를 다양하게 보유한 교육∙키즈 업계들이 캠핑장이나 호텔, 관광지와 콜라보를 통해 키즈 특화 서비스를 확대해 눈길을 끈다.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은 인기 애니메이션 ‘정글비트(Jungle Beat)’를 소재로 한 테마 캠핑장을 지난달 21일 오픈했다. 경기도 포천 아프리카예술박물관 내 부지에 위치한 정글비트 테마 캠핑장은 기존 캠핑 및 관람시설에 애니메이션 ‘정글비트’의 캐릭터와 스토리를 접목해 가족 단위 여행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테마공간을 조성했다.


▲ 경기 포천 아프리카예술박물관 내 윤선생 정글비트 테마 캠핑장 모습

캠핑장 이용객들은 캠핑뿐만 아니라 아프리카예술박물관 관람 및 문화체험도 즐길 수 있다. 아이가 박물관 내에 마련된 아프리카 미니동물원, 어린이 카트 체험장, 잉어먹이 체험장, 물놀이장, 트램폴린 등 다양한 체험과 놀이를 즐기는 동안 부모는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윤선생은 오는 하반기부터 윤선생 영어학습 체험프로그램 운영, 정글비트 뮤지컬 및 애니메이션 상영 등 아이들 전용 캠핑장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해 선보일 계획이다.

윤선생 관계자는 “이번 정글비트 테마 캠핑장을 통해 캠핑장 모객과 브랜드에 대한 홍보 등의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가족 단위 여행에서는 주로 자녀가 중심이 되기 때문에, 최근 업계 내에서는 여행, 문화 업계와의 콜라보를 통한 키즈 특화 서비스가 많아지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웅진씽크빅과 롯데호텔월드는 키캉스를 즐기는 가족단위 고객을 위한 어린이 전용 놀이 공간 ‘L키즈존’을 오픈했다. 롯데호텔월드 2층에 약 100평 규모로 조성된 ‘L키즈존’은 웅진씽크빅 유아동 북큐레이션 서비스인 웅진북클럽 도서 600여 권과 놀이 교구, 영상과 애니메이션 등 디지털 콘텐츠로 독서에 흥미를 붙이는데 도움을 주는 북패드 등 유익한 콘텐츠들로 구성됐다. 이용객들은 넓고 쾌적한 실내에서 독서를 통해 놀이와 교육을 동시에 체험하며 유익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핑크퐁 캐릭터로 유명한 스마트스터디는 2017년부터 한화호텔앤드리조트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전국에 운영 중인 4개의 아쿠아리움을 통해 핑크퐁 캐릭터를 활용한 콘텐츠를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여의도 소재 한화 아쿠아플라넷63은 여름방학을 맞아 콘텐츠를 대폭 업그레이드하고, 아쿠아리움 곳곳에 핑크퐁 포토존을 새롭게 마련하기도 했다. 특히, 바닷속 상어가족 이야기를 주제로 한 동요 애니메이션 ‘핑크퐁 아기상어’는 다양한 종류의 바다 생물들을 만나볼 수 있는 아쿠아리움과 잘 어우러진다.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 가면 인기 캐릭터 ‘바다탐험대 옥토넛’과 콜라보한 키즈 딜라이트 패키지를 만나볼 수 있다. 호텔 2층에 패키지 고객만을 위해 마련된 전용 키즈 라운지에서는 옥토넛 포토존과 다양한 옥토넛 완구를 체험할 수 있다. 키즈 라운지에서 별도 운영되는 옥토넛 클레이 만들기 클래스에 참여 가능하며, '바다탐험대 옥토넛'으로 꾸며진 전용 키즈풀도 즐길 수 있다. 모든 패키지 고객에게는 옥토넛 도장놀이 색칠북과 스티커북, 물놀이 색칠북이 담긴 옥토넛 선물세트도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