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위드와 메타버스 기반 유아영어 교육사업 공동 추진 | 윤선생 본문 바로가기

리얼위드와 메타버스 기반 유아영어 교육사업 공동 추진

카카스토리 경로

[사진설명] 윤성 ㈜이노브릿지 대표(왼쪽)와 황영진 ㈜리얼위드 대표(오른쪽)가 서울 강동구 윤선생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상호 협력해 메타버스 기반의 영어교육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은 XR기반 교육∙게임 콘텐츠 개발사 ㈜리얼위드와 함께 유아 영어교육 사업의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윤선생 유아영어 개발∙유통사인 ㈜이노브릿지가 콘텐츠를 공급, 서비스하며 ㈜리얼위드는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과 운영을 맡는다. 양사 합작으로 탄생할 확장현실(XR) 형태의 학습 서비스는 올해 말 출시될 계획이라고 윤선생 측은 설명했다.

메타버스를 활용한 영어교육 서비스는 실감 미디어 기술의 강점인 시각적, 입체적 기능을 통해 미취학 아동들의 학습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어, 학습자는 자신의 아바타로 가상 공간에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영어를 놀이로 즐길 수 있으며, 학습자간 쌍방향 정보교류나 콘텐츠 생성도 가능하다.

윤성 윤선생 공동 대표이자 ㈜이노브릿지 대표는 “지속적인 코로나19로 비대면이 일상화되면서 가상현실 서비스가 이미 우리 생활 속 깊숙이 자리잡게 됐다”며 “42년 영어교육 노하우가 집결된 자사의 학습 콘텐츠가 유아영어 시장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열어갈 수 있도록 리얼위드와 긴밀히 협업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영진 리얼위드 대표는 “훌륭한 교육 커리큘럼과 노하우를 가진 윤선생과 함께 하게 돼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며 “양사의 장점을 극대화하여 새로운 시대에 걸맞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윤선생은 1980년 설립된 국내 최대의 영어교육 전문기업으로 영·유아에서 고등학생까지 아우르는 방대한 커리큘럼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에듀테크를 활용한 영어교육 대중화에 주력하고 있으며, 그 성과로 AI기반의 영어 말하기 훈련 서비스 ‘윤선생 스피킹톡’이 제2회 AES 글로벌 어워드에서 최고상인 플래티넘 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리얼위드는 넥슨, 한빛소프트 등에서 쌓은 개발력을 바탕으로 2018년에 설립된 XR기반의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사이다. 기술보증기금, IBK기업은행, SK텔레콤, 경기콘텐츠진흥원 등에서 유망 벤처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상담신청 바로가기